Search
  • ublim3

Suresoft Technologies and MORAI sign MOU for joint research

Suresoft Technologies and MORAI sign MOU for joint research towards improving autonomous driving software reliability


Source: ZDNet Korea (article written in Korean)


슈어소프트-모라이, 공동연구 MOU


자율주행 SW 신뢰성 검증 연구개발 및 해외 진출 등 협력



슈어소프트테크(대표 배현섭, 이하 슈어소프트)는 모라이(공동 대표 정지원, 홍준)와 22일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슈어소프트테크는 소프트웨어 검증 분야에서 독자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소프트웨어 품질 전문 기업이다. 자동차, 국방 및 항공, 에너지 및 원자력, 철도, 조선 및 의료 등 고신뢰 고위험 소프트웨어 분야에 소프트웨어 자동화 검증 도구 및 3자 검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모라이는 KAIST 자율주행차 연구진이 설립한 스타트업 기업으로 자율주행 시스템의 안전성 및 신뢰성 검증에 필수적인 자율 주행 시뮬레이터를 자체 개발하고, 이를 활용한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올해 네이버 D2 스타트업 팩토리, 카카오벤처스 등에서 20억원 규모 투자도 유치했다.

두 회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슈어소프트의 소프트웨어 신뢰성 검증 기술과 모라이의 시뮬레이션 기술을 융합한 시뮬레이터 기반 자율주행 소프트웨어 신뢰성 검증 기술개발 R&D ▲4차산업혁명 분야(자율 주행, 스마트시티 디지털 트윈 등)에서 SW 품질 확보 사례 구축 및 사업 영역 확장 ▲기술 경쟁력에 기반한 해외 시장 진출 등에 힘을 합친다.

배현섭 슈어소프트테크 대표는 “이번 모라이와의 업무 협약을 통한 융합 기술 R&D로 두 회사의 기술 경쟁력을 향상시키는 것은 물론 자율주행차의 안전성에 대한 소비자들의 신뢰를 더욱 높일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두 회사의 노하우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최선의 연구 결과를 내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정지원 모라이 대표는 “슈어소프트와의 전략적 파트너십 관계는 국내 자율주행 시스템 및 4차산업혁명 분야 소프트웨어의 안전성 및 신뢰성 발전을 위한 좋은 기회”라며 “국내 주행 검증 관련 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위한 초석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8 views0 comments
 

Follow

  • LinkedIn
  • YouTube

©2020 by MORAI.